2022.05.28 (토)

  • 맑음동두천 25.7℃
  • 맑음강릉 31.6℃
  • 맑음서울 27.8℃
  • 맑음대전 28.8℃
  • 구름조금대구 32.2℃
  • 구름많음울산 30.4℃
  • 구름많음광주 28.3℃
  • 구름많음부산 23.7℃
  • 구름많음고창 26.9℃
  • 흐림제주 21.4℃
  • 맑음강화 21.7℃
  • 구름조금보은 27.6℃
  • 구름조금금산 27.0℃
  • 흐림강진군 25.5℃
  • 구름많음경주시 32.4℃
  • 흐림거제 24.0℃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전북교육청, “저탄소 채식급식으로 학생 건강 지켜요

”9일 생태전환 교육급식 설명회… 채식식단 식재료 지원사업 등 안내

전라북도교육청이 학생들에게 건강한 먹을거리 제공을 통해 지구살리기 환경운동에 동참한다.

도교육청은 기후위기 시대, 지속가능한 삶을 위한 지구·생태·시민을 부제로 ‘2022. 생태전환 교육급식 설명회’를 오는 9일 도교육청 창조나래(별관) 시청각실에서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설명회는 채식식단 식재료 지원사업 운영학교 학교장, 영양교사 및 영양사, 채식급식 중점학교 학교장, 연구교사·영양교사를 대상으로 관련 사업에 대해 안내한다.

또한 저탄소 채식급식 및 로컬푸드, 친환경급식, 생태전환교육 등 건강한 먹을거리에 관심 있는 학교장, 교사, 영양교사 및 영양사, 교직원도 참여가 가능하도록 하여 저탄소 채식급식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계획이다.

채식식단 식재료 지원사업은 기후위기 대응의 일환으로 온실가스 배출량 감소에 기여하고, 학생들의 육류위주 식습관을 개선하기 위한 목적으로 지난해부터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32개 학교에서 추진 중이며, 이들 학교에서는 주 1회 혹은 월 2회‘채식의 날’을 운영하고, 주 2회 이상 채식(과일) 메뉴를 추가 제공하고 있다. 이를 위해 도교육청은 최대 140일까지 학교별 실제 급식일수를 반영해 학생 1인 1식(중식), 100원을 추가 지원한다.

특히 이번 설명회에서는 원광대 사회과학대학 김홍주 교수가‘기후위기 시대, 로컬푸드를 활용한 저탄소 채식급식’을 주제로 강의도 진행한다.

김 교수는 먹을거리의 공공성과 새로운 학교급식에 대해 생각해 보고, 해외 학교급식 사례와 한국의 친환경 무상급식 10년 성과를 살펴봄으로써 앞으로 학교급식이 나아가야 할 미래를 함께 고민하는 내용을 강의에 담았다.

도교육청 학교급식담당 장학사는 “지나친 육류 중심의 식습관이 소아비만, 소아당뇨, 면역계 질환 등 학생들의 건강에 위협이 되고 있다”면서 “저탄소 채식급식 운영을 통해 학생들의 식습관을 개선하는 것은 물론 지구환경을 살리는 데도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과 지원을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