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3 (토)

  • 구름조금동두천 3.0℃
  • 구름많음강릉 7.7℃
  • 구름조금서울 2.7℃
  • 대전 4.0℃
  • 구름조금대구 7.3℃
  • 구름많음울산 9.1℃
  • 흐림광주 5.9℃
  • 흐림부산 8.5℃
  • 흐림고창 7.0℃
  • 제주 11.2℃
  • 구름많음강화 5.6℃
  • 흐림보은 1.5℃
  • 흐림금산 8.7℃
  • 흐림강진군 7.3℃
  • 구름조금경주시 12.4℃
  • 흐림거제 8.4℃
기상청 제공

뉴스종합

전북도, 수인성감염병 주의 당부

- 철저한 위생관리로 물과 음식을 통해 전파되는 질환 예방

 

전라북도 보건환경연구원(원장 김호주, 이하 연구원)은 최근 가을철에도 늦더위가 지속되고 야외활동이 증가함에 따라 살모넬라감염증, 비브리오패혈증 등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이 지속될 것을 대비해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 세균, 바이러스 원충에 오염된 물 또는 식품 섭취로 인해 구토, 설사, 복통 등의 장관증상이 주로 발생하는 질환

 

연구원은 연중 도내 협력병원으로 설사, 복통 등 급성설사 증세를 보여 내원한 환자를 대상으로 감염성 원인병원체를 검사‧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있다. 그 결과 8, 9월에 수집된 환자 검체 84건 중에서 16건(19.1%)*이 검출됐다고 밝혔다.

* 병원성대장균 5건(6.0%), 아스트로바이러스 4건(4.8%), 노로바이러스 2건(2.4%), 바실러스 2건(2.4%), 살모넬라 1건(1.2%), 클로스트리디움 1건(1.2%), 사포바이러스 1건(1.2%)

 

이 중 비브리오 패혈증의 경우 올해 전북에서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작년 발생환자 3명이 가을철에 집중발생(9월 1명, 10월 2명)했다. 특히 만성간질환, 당뇨병 등의 기저질환자와 같은 고위험군*의 경우에는 치명률이 50%로 매우 높기 때문에 고위험군은 수산물을 반드시 익혀먹고, 피부에 상처가 있는 경우에는 바닷물과의 접촉을 피해야 한다.

* 비브리오패혈증 고위험군 : 간 질환자, 당뇨병 등 만성질환자, 알코올중독자, 부신피질호르몬제나 항암제 복용 중인 자, 악성종양, 재생불량성 빈혈, 백혈병 환자, 장기이식환자, 면역결핍 환자

 

수인성 식품매개 질환의 예방법으로는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비누로 손씻기, 음식은 충분히 익혀 먹기, 물은 끓여 마시기 등이 있으며 지하수는 오염될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끓여 먹어야 한다.

 

김호주 전라북도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설사환자에 대한 원인균 파악 및 상시 감시를 통해서 집단환자 발생 시 신속 정확하게 대응하고 감염병 확산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10월까지도 늦더위와 큰 일교차가 예상되므로 위생적인 음식 및 안전한 음용수를 섭취하고, 손 씻기 등 개인위생수칙을 준수 할 것”을 당부했다.

 

 

< 수인성·식품매개감염병 예방수칙 >

➀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비누로 손씻기

➁ 음식은 충분히 익혀 먹기

➂ 물은 끓여 마시기

➃ 채소‧과일은 깨끗한 물에 충분히 씻어 먹기

➄ 설사 증상이 있는 경우에 조리하지 않기

➅ 위생적으로 조리하기

* 칼, 도마 조리 후 소독, 생선‧고기‧채소 등 도마 분리 사용 등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