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1 (화)

  • 흐림동두천 -2.9℃
  • 맑음강릉 2.5℃
  • 맑음서울 -2.1℃
  • 맑음대전 -3.6℃
  • 맑음대구 -2.6℃
  • 맑음울산 0.8℃
  • 맑음광주 -1.7℃
  • 맑음부산 3.0℃
  • 맑음고창 0.3℃
  • 맑음제주 2.9℃
  • 흐림강화 -0.3℃
  • 맑음보은 -7.2℃
  • 맑음금산 -6.3℃
  • 맑음강진군 -2.9℃
  • 맑음경주시 -3.9℃
  • 맑음거제 0.0℃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진안군 고향사랑 1호 기부자 최형진 대표, 답례품도 기부

 

진안군 고향사랑 1호 기부자인 ㈜미래하이텍 최형진 대표가 기부 후 받은 답례품도 기부했다.

19일 군에 따르면 올해 첫 시행한 고향사랑기부제를 통해 새해 첫날 진안군 1호로 법정 최고 금액인 500만원을 기부한 최 대표는 설 명절을 앞두고 기부액의 30%에 해당하는 150만원 상당의 답례품을 기부했다.

소고기, 사과 등 기부한 답례품은 고향인 용담면을 포함한 15명의 대상자들에게 전달됐다.

인천 남동구에서 반도체를 비롯한 디스플레이, 태양광 제조장비 등을 생산하는 ㈜미래하이텍을 경영하고 있는 최 대표는 고향 진안에 각별한 관심과 사랑을 쏟고 있다. 매년 일정액을 용담면과 진안사랑장학재단을 통해 기부해왔다.

최형진 대표는 “올해부터 고향사랑기부제가 시행된다는 소식을 듣고 새해가 되자마자 기부를 했다”며 “형편이 어려운 우리 고향분들이 조금이나마 풍성한 명절을 보내셨으면 하는 마음에 답례품도 기부하게 됐다.”고 말했다.

 

전춘성 군수는 “고향사랑기부에 이어 답례품까지 진안군을 위해 기부해주신 최 대표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최 대표님을 포함한 기부제에 참여하신 모든 분들이 보람을 느끼실 수 있도록 발전하는 진안군의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답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도 공무원, 전북형 특례발굴에 ‘올인’
전북도는 2024년 성공적인 전북특별자치도 출범을 위해 전 청원 역량 결집에 속도를 내고 있다. 전북도는 30일 도청 공연장에서 전 실국 공무원을 대상으로 전북특별자치도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2023년 첫 청원 소통의 날, 정갑영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회장의 특강에 이어 진행된 이번 교육은 전북특별자치도법이 지난 1월 17일 공포된 시점에서 특별자치도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특례 발굴 역량을 강화하고자 마련됐다. 교육은 전북연구원 이성재 선임연구위원이 강사로 나서 ▲전북특별자치도의 추진배경과 의미, ▲달라지는 점과 변화되는 미래상, ▲추진 과제 및 방향 등을 설명했다. 특히 전북의 특성을 반영한 차별화된 특례 발굴에 초점을 맞춰 전 공무원이 소명의식을 갖고 새로운 전북의 청사진을 그리는 데 앞장설 수 있도록 교육했다. 앞으로 도는 시·군 공무원을 대상으로도 특례 발굴 역량 강화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도민들의 특별자치도에 대한 인지도 제고와 공감대 확산을 위해 홍보콘텐츠 제작·배포와 설명회도 가질 예정이다. 도는 1년 앞으로 다가온 전북특별자치도의 성공적 출범(’24.1.18.)을 위해 비전 설정과 특례 발굴에 속도를 더하는 한편, 타당성 있는 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