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월)

  • 구름조금동두천 19.7℃
  • 맑음강릉 23.2℃
  • 구름조금서울 20.1℃
  • 흐림대전 21.1℃
  • 흐림대구 22.0℃
  • 구름많음울산 23.3℃
  • 흐림광주 22.2℃
  • 구름많음부산 22.8℃
  • 흐림고창 ℃
  • 구름많음제주 22.7℃
  • 구름조금강화 19.7℃
  • 구름많음보은 20.2℃
  • 구름많음금산 20.5℃
  • 흐림강진군 22.4℃
  • 구름많음경주시 23.7℃
  • 구름많음거제 23.0℃
기상청 제공

진안뉴스

진안 주천면주민자치위, 사랑의 땔감나눔

 

 

진안군 주천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조수행, 이하 위원회)는 홀몸 어르신 2가구에 땔감나눔을 가졌다고 16일 밝혔다.

 

위원회는 지난 2019년 나무땔감을 구하기 어려운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5년째 전달하고 있으며 사계절 내내 다양한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해오고 있다.

이 날 전달식은 해당 가구에 3톤 이상의 땔감을 배달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봉사자들은 좁은 골목에 위치해 땔감을 나르기 쉽지 않아 하나하나 손으로 나르며 따뜻한 관심과 사랑의 온기를 전했다.

 

조수행 위원장은 “작은 관심과 사랑이 완전한 온기가 되어 누군가의 삶을 따뜻하게 할 수 있다는 믿음으로 봉사활동을 계획하게 되었으며, 환하게 웃으시는 어르신의 미소를 보니 저절로 힘이 난다”며 소감을 밝혔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이정식 고용부 장관·김관영 전북자치도지사, 외국인근로자들과 소통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과 김관영 전북특별자치도지사가 외국인 근로자의 안정적인 지역사회 정착 과정을 돕기 위해 현장을 찾아 나섰다. 전북자치도에 따르면 이정식 장관과 김관영 도지사는 26일 오후 1시 전북특별자치도의 외국인 정착 지원 거점기관인 ‘전북외국인근로자 지원센터’를 방문해 외국인 근로자들과 간담회를 갖는 등 지원센터 운영 상황을 전반을 살폈다. 이번 이정식 장관의 방문은 전북지역에 처음으로 개소한 ‘전북외국인근로자지원센터’의 운영 현장을 살피며, 주말을 이용해 한국어 교육 등을 받고 있는 외국인 근로자들과 소통하며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이 장관은 먼저 한국어 교육에 참관하면서 적극적으로 교육에 참여하고 있는 근로자는 물론 외국어 상담원 등 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한 뒤 간담회를 갖고 이용 소감 등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이 자리에서 외국인 근로자 A씨는 “전북 지역에 외국인 근로자를 지원하는 기관이 없어 불편컸는데 이번에 외국인 근로자 지원센터가 새로 문을 열어 많은 도움을 받을 것 같다”며, “일상 생활에서 어려움을 겪는 동료 등에게 적극 홍보해 나가겠다“고 이용 소감을 나타냈다. 이와 관련 전북자치도는 고용노동부의 ‘외국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