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월)

  • 구름많음동두천 20.0℃
  • 구름많음강릉 24.1℃
  • 구름조금서울 20.8℃
  • 흐림대전 21.6℃
  • 흐림대구 23.3℃
  • 구름많음울산 24.0℃
  • 흐림광주 22.2℃
  • 구름많음부산 23.4℃
  • 흐림고창 ℃
  • 구름많음제주 23.5℃
  • 구름많음강화 20.6℃
  • 구름많음보은 20.5℃
  • 흐림금산 20.9℃
  • 구름많음강진군 23.9℃
  • 구름많음경주시 24.1℃
  • 구름많음거제 23.3℃
기상청 제공

장수뉴스

6.25참전유공자회 장수군지회, 6.25 바로알리기 교육 실시

장수초, 장수고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6.25전쟁 바로알리기 교육 특강

 

대한민국 6.25참전유공자회 전북특별자치도 장수군지회(회장 한근)는 10일 장수초등학교와 장수고등학교에서 학생들을 대상으로 ‘6.25전쟁 바로알리기 교육’ 특강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자유와 평화수호를 위한 6.25전쟁의 올바른 이해를 돕기 위해 최동철 대한민국 6.25참전유공자회 안보교수의 강의로 진행됐다.

 

오전에는 장수초등학교 5학년 44명을 대상으로 ‘6.25전쟁 자유와 평화의 소중함을 알자’, 오후에는 장수고등학교 1학년 82명을 대상으로 ‘평화수호를 위한 6.25전쟁의 실상과 교훈’이라는 주제로 특강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6.25전쟁 발발배경과 원인 ▲6.25전쟁은 왜 일어났는가? ▲6.25전쟁 3년 1개월간의 전쟁과정과 피해 상황 ▲6.25전쟁의 결과와 교훈 등을 어린이와 청소년들의 눈높이 맞춤형 교육으로 만화와 동영상을 시청하며 이해하기 쉽게 진행됐다.

 

최 교수는 6.25 전쟁은 우리에게 엄청난 정신적 물질적 피해와 고통을 가져다준 북한이 저지른 남침전쟁으로 조국분단의 아픔을 가져온 천인공노할 사건으로 자유와 평화, 행복도 지킬수 있는 힘이 있을 때 가능하다는 교훈을 인식시켜 주었다.

 

교육에 참여한 장수고 A학생은 “지금 우리가 편하게 공부할수 있었던 것은 목숨바쳐 나라를 지켜낸 6.25참전 호국영웅님들의 피와 땀,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열심히 공부해 부강한 나라를 만들어야겠다.”고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6.25 전쟁 당시 학도병으로 참전한 한근 회장은 “전쟁은 아직도 끝나지 않았다. 우리가 살고 있는 한반도에 다시는 전쟁이 일어나지 않도록 해야 한다.”며 “6.25전쟁을 잊으면 제2의 6.25전쟁이 다시 온다는 교훈을 명심해야 한다”고 말했다.


동영상

더보기



뉴스종합

더보기
도, 지방소멸 대응을 위한 인구활력추진단 가동
전북자치도가 지방소멸 및 인구위기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시군과 머리를 맞댔다. 전북특별자치도는 27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올해 첫 인구활력추진단 소통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인구활력추진단은 지난해 8월 제정된 「도 인구활력추진단 설치 및 구성‧운영 조례」에 따라 설치된 협의체이다. 추진단은 전북자치도와 도내 인구감소(관심)지역 11개 시군이 상호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해 인구정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고자 지난해 첫 출범 후 활발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번 회의는 최병관 전북특별자치도 행정부지사를 주재로 도의회, 지방행정연구원 및 전북연구원, 인구감소(관심)지역 11개 시군* 실과장 등 50여 명이 참석했으며, 인구감소 위기에 공동 대응 방안 및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전략 등이 심도깊게 논의됐다. * 전북특별자치도 : 인구감소지역 10개(정읍, 남원, 김제, 무주, 진안, 임실, 장수, 순창, 고창, 부안) + 인구관심지역 1개(익산) 먼저, 행정안전부의 시군 지방소멸대응기금 배분체계가 4단계(S·A·B·C)에서 2단계(우수·양호)로 개편되고, 기금사업 범위가 보다 유연하게 확대되는 등 제도 개편에 대응하고자, 행정안전부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컨설팅단으로